sub
동방뉴스 홈 < 생생정보 < 동방뉴스

中 명품 백주 마오타이, 부패 고리 차단 위해 직판 대폭 확대

작성일 2019-08-14 11:21:51 작성자 와이탄별

중국 명품 백주 메이커 구이저우 마오타이가 부패와 연계된 고질적인 딜러 판매의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한 극약 처방으로 소비자 직판을 대폭 확대키로 한 것으로 보도됐다.  중국 경제 금융 전문 매체 차이신이 지난 9일 전한 바로는 구이저우 마오타이는 지난 7일 회사 회동에서 고정 딜러에게 공급하는 물량을 최대 20%로 제한키로 결정했다.

반면 슈퍼마켓 등 소비자 직판 망에 공급하는 물량은 최소 60%로 확대키로 한 것으로 구이저우 마오타이 웹사이트가 밝혔다.  차이신은 이 조치가 지난 5월 뇌물 수수 등의 혐의로 체포된 위안런궈 후임으로 새회장에 오른 리바오팡의 대대적인 판매망 구조 조정에 따른 것이라고 지적했다.  리 신임 회장은 스캔들의 뿌리가 돼온 중간상 횡포를 줄이기 위해 일부 주주의 강한 반발을 무릅쓰고 별도 판매회사를 신설하는 등 유통망 개선에 박차를 가해왔다. 

차이신이 전한 구이저우 마오타이의 올해 판매 계획을 보면 전체 판매 목표의 약 55%인 1만7천 t이 딜러망에 할당되도록 했다.  이 비중은 지난해의 약 80%에서 크게 줄어든 것이다.  반면 올해 판매분 가운데 400t은 중국 3대 슈퍼마켓 체인 운영사인 위마트 스토어와 차이나 리소시스 뱅가드 및 캉청 인베스트먼트에 할당된 것으로 나타났다. 


이와 관련해 위마트는 지난달 마오타이 페이티안 브랜드를 500㎖에 정가인 1천499위안에 판매하겠다고 밝혔다.  마오타이 페이티안 가격은 중간상의 수급 조정 등 불공정 행위 때문에 2천500~2천800위안까지 호가하는 것으로 차이신이 전했다.  차이신

닫기
다이아몬드 후원보내기
다이아몬드 후원을 통해 작성자에게 후원하실 수 있습니다.
- 다이아몬드는 가지고 계신 한도내에서 후원하실수 있습니다.
- 다이아몬드는 구매하실수 있습니다.
다이아몬드 구매하기
현재보유 다이아몬드 다이아몬드 0개
후원할 다이아몬드

후원하기

코멘트쓰기
댓글달기
이전글 이전글 中, 홍콩시위 직접 개입 가능성 낮아
다음글 다음글 中 최대 에어컨 메이커 그리 가전 지분 매각 절차 시작